Blog

▲ 민주홍(해남 한국병원장)씨 별

▲ 민주홍(해남 한국병원장)씨 별세, 민석진(동명생명과학원 이사)·석현(한화건설) 부친상, 김민선(동명생명과학원)·손서영(서울봉은초)씨 시부상 = 17일, 해남국제장례식장, 발인 19일 오전 ☎ 010-2617-9159 (해남=연합뉴스) 송고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창원시는 바다 군산출장샵 위를 걷는 다리로 알려진 마산합포구 ‘저도 연륙교 스카이워크’ 하남출장샵 입장객이 개장 1년 만에 87만명을 넘어섰다고 27일 아산출장샵 밝혔다. 지난 강릉출장샵 26일 기준으로 87만6천326명이 저도 연륙교 스카이워크를 방문한 것으로 집계됐다.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한반도 군사적 신뢰구축을 위한 실마리가 마련된다면 무엇보다 비무장지대(DMZ)를 ‘평화지대’로 만들고, 서해 북방한계선(NLL)에서의 충돌방지 합의사항 이행이 우선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크다. DMZ나 서해 NLL 모두 언제 터질지 모르는 ‘한반도의 화약고’와 같기 때문이다. 1953년 7월 체결된 6·25전쟁 정전협정은 155마일의 군사분계선(MDL)을 기준으로 남북 양쪽으로 2㎞ 구간을 DMZ로 설정해 놓았다. 남북이 우발적인 무력 충돌을 하지 않도록 일종의 ‘완충지대’를 만들어 놓은 것이다. 속초출장샵 협정 체결 당시 획정한 양쪽 각각 2㎞ 구간은 장비로 실제 측정한 것이 아니고 1대 100만 축척의 지도 위에 선을 그어 지금은 상당한 오차가 난다. 주먹구구식으로 지도 위에 획정하다 보니 실제 지형적 여건으로 DMZ내 북한군 GP(소초)와 우리 군 GP와의 거리가 580여m인 곳도 있다. 그야말로 한밤중에 고함을 지르면 들릴 수 있는 거리이다. DMZ 내에는 개인화기(소총이나 권총) 외에는 중화기 반입을 금하는 것이 정전협정의 정신이다. 그러나 북한은 이미 DMZ 내의 GP에 박격포와 14.5㎜ 고사총, 무반동포 등 중화기를 배치한 지 오래다. 우리 군도 이에 대응해 K-6 중기관총, K-4 고속유탄기관총 등을 GP에 반입했다. 급기야 여수출장샵 정전협정 준수 여부를 밀양출장샵 관리하는 유엔군사령부도 2014년 9월 DMZ 내에 중화기 반입을 허가한 사실이 언론 보도로 밝혀지기도 했다. 남북한 GP에는 이들 중화기가 탄이 장전된 상태로 거치 되어 있다. 간혹 북한 GP에서 우리측 지역으로 총탄이 날아오곤 하는데 정비 중에 방아쇠를 건드려 발사되는 사례가 많다고 한다. 우리 군 GP에서는 북한 GP 쪽에서 발생한 총성의 수만큼 북측 지역을 향해 즉각 발포한다고 군 관계자는 설명했다. 이 때문에 오발을 포함해 우발적인 총격이 국지전으로 비화할 수 있는 가능성이 가장 큰 곳 중 하나가 DMZ라고 군 관계자들은 입을 모은다.

Tags: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