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광주=연합뉴스) 전성옥 논설주간

(광주=연합뉴스) 전성옥 논설주간 = “흔히 ‘북한미술은 선전이 목적이어서 예술성이 없다’고 말합니다. 북한을 바라보는 외부세계의 편견일 따름입니다. 이런 고정관념에서 벗어나야 북한미술의 독창적인 예술성이 보입니다.” ‘2018 광주비엔날레'(9월 7일~11월 11일)에서 ‘북한미술 : 사실주의의 패러독스’ 전(展)을 기획한 문범강(63) 미국 조지타운대 교수는 특유의 기법을 탐구하고 발전시켜 온 북한미술이 ‘사회주의 사실주의’ 예술 사조에서 독보적인 위상에 올라 있다고 평한다. 문 교수는 ‘조선화는 한국화를 일컫는 북한말’이라는 국어사전의 정의부터 틀렸다고 말한다. 표현기법 면에서 한국화는 조선화가 될 수 없으며, 조선화는 결코 한국화가 아니라고 강조한다. 그는 “수묵채색화인 조선화는 동양화의 틀을 깨고 나와 섬세한 묘사와 다양한 표현법으로 독창적인 미학을 성취했다”면서 “입체감, 특히 인물화의 표정에 나타난 3D 효과는 조선화만의 특징이며 조선화가 이룩한 독보적 경지”라고 평가한다.

대변인 폐지·홍보수석 신설…독문학자 목포출장샵 출신 연설기록비서관 승진 충주출장샵 기용지지율 강릉출장샵 30% 선 무너진 충주출장샵 상황에서 홍보전략 쇄신 모색

※ 지난 1월 취임한 오석근 인천출장샵 영화진흥위원회 위원장은 한국영화아카데미 출신으로, ‘네 멋대로 해라'(1991) ‘101번째 프로포즈'(1993) 등의 영화를 문경출장샵 감독했다. 부산국제영화제가 출범한 1996년부터 1999년까지 부산국제영화제 사무국장을 지냈으며, 2010년부터 2016년까지 부산영상위원회 운영위원장, 2016년부터 2018년까지 부산국제영화제를지키는시민문화연대 공동대표로 활동했다. 송고 남원출장샵.

Tags: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