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군사공동위원회 가동…GP 시범철

군사공동위원회 가동…GP 시범철수·DMZ 유해발굴·JSA 비무장화 합의MDL 군사 훈련 중지·비행금지구역 설정…한강하구 공동이용수역 설정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김호준 백나리 기자 = 남북은 19일 평양에서 열린 제3차 정상회담에서 육상과 해상, 공중을 포함한 모든 공간에서 일체의 적대행위를 금지하는 내용을 골자로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군사분야 합의서’를 채택했다. 이 합의서에는 서해 상에 평화수역과 시범적 공동어로구역을 설정한다는 내용과 함께 비무장지대(DMZ) 내 GP(감시초소) 시범철수, 공동유해발굴,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 비무장화 등 DMZ의 평화지대화를 위한 방안도 담겼다. 합의서에 따르면 남북은 육해공을 비롯한 모든 공간에서 군사적 긴장과 충돌의 근원이 되는, 상대에 대한 일체의 적대 행위를 전면 중지하기로 했다. 양측은 군사적 충돌을 야기할 수 있는 모든 문제를 평화적 방법으로 협의·해결하며 어떠한 수단과 방법으로도 상대방의 관할 구역을 침입 또는 공격하거나 점령하는 행위를 하지 않기로 했다.

학생 20명 참여…누에보레온주립대는 한국어 강좌 운영 (멕시코시티=연합뉴스) 국기헌 특파원 = 멕시코에 진출한 기아차가 현지 사회로 파고들고 있다. 11일(현지시간) 기아차 속초출장샵 멕시코 법인에 따르면 북부 누에보 레온 주에 있는 몬테레이 경산출장샵 공과대학교는 지난 6일 ‘기아차 학기'(KIA SEMESTER)를 처음으로 개설했다. 기아차 학기는 오는 12월까지 한 학기 동안 기아차를 비롯한 자동차 산업과 경영 일반을 공부한 후에 기아차와 관련된 강릉출장샵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프로그램으로, 20명이 참여 중이다. 몬테레이 공과대는 경산출장샵 이번 학기에 기아차의 사회공헌 개발 프로젝트를 진행할 예정이다. 기아차 학기 개설은 지난해 운영한 ‘기아 주간'(KIA WEEK)이 큰 인기를 끈 데 따른 것이다. 기아차 멕시코 법인과 몬테레이 공과대는 지난해 9월 학생들이 한 주 동안 기아차의 생산, 판매, 물류, 인사 등의 경영 전주출장샵 프로세스를 공부하고 실제 광양출장샵 생산 현장을 방문하도록 지원한 바 있다. 몬테레이 공과대는 “학생들이 기존 수업과 달리 기아차 프로젝트 수행을 위해 특별히 구성된 수업을 듣게 된다”면서 “산학 협력을 통해 기업에서 필요한 인재를 육성하기 위한 것”이라고 밀양출장샵 밝혔다. 기아차 생산공장이 들어선 북부 누에보레온주에 있는 몬테레이 공과대는 멕시코국립대학교와 함께 멕시코를 대표하는 사립대학이다. 세계 대학 순위를 해마다 발표하는 영국 고등교육 평가기관 큐에스(QS : Quacquarelli Symonds)와 월스트리트 저널(WSJ) 등의 세계 대학 평가에서 100위권 안에 드는 명문 대학이다.

Tags: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