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그랬더니 케아가 덫 상자를 열려

그랬더니 케아가 덫 상자를 열려고 막대기를 사용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나뭇가지를 주워 상자를 여는 데 알맞은 크기로 만들거나 막대기를 다듬어 완전히 다른 모양으로 만들기도 했다. 뉴질랜드에서 인간이 아닌 동물이 도구를 만들고 사용하는 증거가 포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헌트 박사는 케아가 도구 사용 기술을 습득하는 데는 여러 해가 걸렸을 것이라며 “아주 독특한 경우로 보인다. 도구를 사용하지 않던 새가 아주 광범위하게 도구 사용 행동을 습득해 여러 해에 걸쳐 반복적으로 도구를 사용하는 경우”라고 설명했다. 그는 케아가 도구 사용을 생각해냈을 만큼 일반적인 지능이 대단히 높다는 걸 의미한다며 케아가 새장 속에 갇혀 있을 때는 종종 도구를 사용하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야생에서 도구를 사용하는 모습이 목격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고 강조했다. 다 자라면 몸길이가 송고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청주출장샵 차이잉원(蔡英文) 정부의 대 중국 정책에 관한 대만인들의 불만이 커지고 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송고

금강산관광 정상화·동해선 철도 연결…지역 경제 발전 ‘지렛대’포사격 파주출장샵 중단·역사유적 공동조사·전사자 유해공동발굴 ‘환영’ (고성·철원=연합뉴스) 이종건 임보연 양지웅 기자 = 19일 평양 남북정상회담에서 동해선 철도 연내 시흥출장샵 착공, 금강산관광 재개 등 경제협력을 담은 내용이 발표되자 진해출장샵 강원 접경지역 주민들은 기대감을 숨기지 못했다. 남북경제협력의 동력은 지역 경제 발전과 직결되기 때문이다. 이날 남북 정상은 금강산관광 사업 정상화, 동해관광공동특구 조성, 동·서해선 철도 및 도로연결 등 경제협력을 위한 조치에 합의했다. 그동안 금강산관광 중단과 각종 군사시설로 인한 개발 제한 등으로 불편을 겪어온 고성, 철원 등 강원 접경지 주민들은 이 같은 합의 내용을 크게 반기는 모습이다. 고성지역 영천출장샵 주민들은 금강산관광이 조만간 재개될 강릉출장샵 수도 있지 않겠느냐는 기대감을 나타냈다. 주민들은 ‘조건이 마련되는 데 따라’라는 단서가 붙기는 했지만, 금강산관광이 선언문에 언급된 것만으로도 큰 성과라며 환영하고 있다. 또 “공동선언에서 금강산관광 재개가 구체적으로 언급된 만큼 ‘조건’, 즉 유엔의 대북제재 해제 등이 해제되면 금강산관광은 언제라도 재개될 수 있는 것 경상남도출장샵 아니냐”며 “그날이 빨리 왔으면 좋겠다”고 입을 모았다. 주민 김모(55·거진읍)씨는 “북핵 문제 등이 잘 해결된다면 유엔의 대북제재도 변화가 있지 않겠느냐”며 “금강산관광 재개는 결국 시간문제가 아니겠냐”고 말했다. 이경일 고성군수도 “공동선언에 금강산관광이 포함된 데 대해 전적으로 환영한다”며 “금강산 관광중단으로 인한 고성군의 경제적 피해가 엄청난 만큼 조건이 하루빨리 성숙해 관광이 재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Tags: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