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김정은, 최종협상에 부쳐질 핵사

“김정은, 최종협상에 부쳐질 핵사찰을 허용하는 것에 합의”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이윤영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9일 남북 평양공동선언에 대해 “매우 흥분된다”고 평가하고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핵사찰(Nuclear inspections)을 허용하는데 합의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이날 평양 정상회담을 마친 뒤 ‘9월 평양공동선언 합의서’에 서명하고 곧바로 공동기자회견을 열어 합의문 내용을 공개한 지 약 1시간 만인 19일 0시께(미국 동부시간 기준) 트위터에 글을 올려 이같이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위원장이 최종 협상에 부쳐질 핵사찰을 허용하는 것과, 또 국제 전문가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엔진시험장과 미사일 발사대를 영구적으로 폐기하는 것에 합의했다”고 말했다.

(유엔본부=연합뉴스) 이귀원 이준서 특파원 =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의 대북제재 결의 위반 여부를 놓고 미국과 러시아가 17일(현지시간) 안보리 회의에서 정면으로 충돌했다. 미국은 러시아를 향해 “(그동안 대북제재 위반을) 속여왔다”고 김천출장샵 공격했고, 러시아는 미국을 향해 “남북 간 협력과 제천출장샵 대화에 장애물이 사천출장샵 되지 말라”며 직격탄을 날렸다. 중국도 대북 압박에 대한 거부감을 분명히 했다. 대북제재 위반을 논의하기 문경출장샵 위한 이날 회의는 9월 안보리 순회 의장국인 미국의 요구로 긴급 소집됐다. 시기적으로는 18일 평양에서 열리는 3차 남북정상회담 직전이다. 충청북도출장샵 니키 헤일리 유엔주재 미국 대사는 이날 뉴욕 유엔본부에서 ‘비확산 및 북한’을 주제로 열린 안보리 회의에서 러시아의 지속적이고 광범위한 제재위반 증거가 있다면서 논산출장샵 북한이 불법적으로 정유제품을 획득하도록 돕고 있다고 밝혔다. 헤일리 대사는 “러시아의 강릉출장샵 제재위반은 일회성이 아니라 체계적(systematic)”이라면서 “러시아는 제재위반을 멈춰야 하고, 제재위반 증거를 은폐하려는 시도를 중단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안보리 산하 대북제재위원회 보고서에 당초 포함된 러시아의 제재위반 내용이 러시아의 요구로 빠진 것을 지적한 것이다. 헤일리 대사는 러시아 제재위반 내용이 빠진 보고서를 ‘오염된 보고서’라고 언급했다. 헤일리 대사는 “러시아의 부패는 바이러스와 같다”면서 “그것은 북한의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우리의 능력을 방해하고 우리가 주의를 기울이지 않으면 그 같은 ‘질병’이 안보리의 위상과 효율성에까지 진행될(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지적했다.

Tags: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