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니제르·델타 등 4개 주 국가재난

니제르·델타 등 4개 주 국가재난지역 선포(카이로=연합뉴스) 노재현 특파원 = 아프리카 나이지리아에서 최근 홍수로 100여명이 사망한 것으로 집계됐다. 18일(현지시간) 영국 BBC방송, 로이터 등에 따르면 전날 나이지리아 국가비상관리국(NEMA)은 지난 2주 동안 나이지리아에서 홍수가 잇따르면서 최소 100명이 숨졌다고 발표했다. 또 홍수로 수천명의 이재민이 발생하고 많은 농장이 파괴됐다. 국가비상관리국은 홍수가 나이지리아 중부와 서부의 10개주(州)에 집중됐고 니제르강과 베누에강이 범람했다고 설명했다. 코기주, 아남브라주, 니제르주, 델타주 등 4개 주는 국가재난지역으로 선포됐다. 외신은 올해 나이지리아에서 홍수에 따른 인명피해는 360여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2012년 이후 최악이라고 전했다.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남북정상이 ‘9월 평양 공동선언 합의서’에서 개성공단 사업을 우선 정상화하겠다고 발표하자 개성공단 입주 기업들은 ‘연내 공단 재가동’ 희망에 경상남도출장샵 부풀었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3차 평양정상회담에서 남과 북은 상호호혜와 공리공영의 바탕 위에서 교류와 협력을 더욱 과천출장샵 증대시키고, 민족경제를 균형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한 실질적인 대책을 강구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공동선언문 2조 2항에 “조건이 마련되는 데 따라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 사업을 우선 정상화하고 서해경제공동특구와 동해관광공동특구를 조성하는 문제를 협의해나가기로 했다”고 명시된 점이 고무적으로 받아들여진다. 개성공단기업 남원출장샵 비상대책위원회는 19일 성명을 하남출장샵 통해 “한반도 평화번영은 개성공단 정상화에서 광주출장샵 시작된다”며 “봄이 온다고 한 4·27 판문점 선언에 이어 이번 한반도 평화번영의 새로운 토대를 마련한 9·19 평양공동선언으로 ‘진짜 가을이 왔다’로 나아가 크게 환영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김포출장샵 회담에서 핵 문제 해결을 위한 큰 진전을 이룬 만큼 북미 간 영주출장샵 협의도 잘 진행되기를 희망한다”며 공동선언에서 언급한 남북 평화번영의 상징인 개성공단이 조속히 재개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Tags: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