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제1차 북핵위기 뒤 제네바합의를

제1차 북핵위기 뒤 제네바합의를 채택하고도 북한은 뒤에서 비밀 핵개발을 계속 추진했다. 2차 북핵위기 뒤 북핵해결을 위한 대장전이라는 평가를 받았던 9·19공동성명이 나왔지만, 결국 검증 문제라는 ‘진실의 문’을 북한은 통과하지 못했다.

아프리카인, 무더위 비교시험서 한국인보다 체온 낮고 땀 분비량도 적어폭염 온열질환 예방하려면 상주출장샵 야외활동 후 찬물에 ’10분 반신욕’ 권장(서울=연합뉴스) 김길원 기자 = 한반도가 펄펄 끓고 있다. 이런 폭염이 처음이어서인지 요즘 언론 보도에는 ‘최악’, ‘가마솥’, ‘용광로’ 등의 수식어가 늘 따라붙는다. 가장 덥다는 대구는 ‘대프리카'(대구+아프리카)라는 별칭이 익숙해진 지 이미 오래다. 그렇다면 한낮 청주출장샵 온도가 40도를 웃돌 정도로 늘 더운 곳에 사는 아프리카인도 한국인만큼 이번 폭염이 덥게 느껴질까. 이런 비교에 대표적인 지표가 땀과 체온이다. 사람은 보통 더위를 느끼면 상당량의 땀을 흘리게 마련이다. 특히 요즘처럼 충청남도출장샵 주변 온도가 체온(섭씨 36.5도)보다 높아지면 정읍출장샵 몸에 쌓이는 열을 줄이기 위해 신체는 더 많은 땀을 배출하는 게 일반적이다. 하지만 열대지방에서 태어난 사람들은 조금 다르다. 다른 대륙의 사람들보다 땀을 덜 흘리고 사천출장샵 더 많은 체액을 보존함으로써 열스트레스(heat stress)에 잘 견디는 춘천출장샵 것으로 보고돼 있다. 국내 연구팀이 실제 아프리카인과 대전출장샵 한국인을 대상으로 비교 시험한 결과를 보면 흥미롭다.

(증평=연합뉴스) 심규석 기자 = 녹즙 판매원이 고독사 위험이 있는 가구를 방문, 안부를 확인하는 ‘초록의 안부인사’ 사업이 충북 증평에서 시작됐다.

Tags: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