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og

(서울=연합뉴스) 송고 국제사회

(서울=연합뉴스) 송고

국제사회는 법원이 부당하게 기자들에게 중형을 선고했다며 즉각적인 석방을 요구했고, 이 문제에 침묵하는 수치에 대해 비난을 퍼부었다. 라카인주에서는 지난해 8월 로힝야족 반군이 항전을 선포한 뒤 국경지역 경찰초소 등을 습격했다. 계룡출장샵 미얀마군은 반군을 테러단체로 규정하고 병력을 동원해 대규모 토벌 작전에 나섰다. 이 과정에서 수천명이 목숨을 잃고 70만명이 넘는 난민이 국경을 넘어 방글라데시로 도피했다. 난민들은 미얀마군이 성폭행과 방화, 고문 등을 일삼으며 자신들을 국경 밖으로 몰아냈다고 주장했고, 유엔 등 국제사회는 이를 제노사이드(집단학살), 반인도범죄로 규정해 책임자 처벌을 추진 중이다. 수치는 그동안 이런 안동출장샵 난민과 국제사회의 주장을 ‘가짜뉴스’로 규정해 일축하고 군부를 두둔해왔다. 다만, 이날 수치는 이날 같은 질문을 받고 “결과론적으로 보자면 당시 상황에 아산출장샵 좀 더 잘 대처할 수 있는 방법이 있었다”는 의견을 내놓았다.

(서울=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 유엔아동기금(유니세프)은 박근혜 대통령이 제안한 대북 ‘모자패키지( 송고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서울 종로구는 21~22일 보령출장샵 광화문광장에서 ‘2018 종로한복축제’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전통 한복의 우수성과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기획된 하남출장샵 종로한복축제는 올해로 3회째이며, 전통공연과 퍼레이드, 시민체험과 장터 등 다양한 행사로 구성된다. 광화문광장 북측광장에서는 한복뽐내기대회와 한복패션쇼, 인사동 한복 퍼레이드, 금난새와 함께하는 한복음악회 등이 펼쳐진다. 잔디마당에서는 민속 거리 공연(길놀이), 거리예술공연(토리·가야랑), 줄타기, 안동하회별신굿탈놀이, 한복놀이터, 전통마켓, 먹거리장터 등이 마련된다. 축제 양일간 밤 9시마다 피날레 프로그램으로 ‘평화와 사랑의 강강술래’가 진행된다. 국가무형문화재 제8호 강강술래 예능보유자 김종심, 박종숙 선생을 비롯한 진도예술단의 지도하에 서울예고 무용과 학생 60여명, 시민 리더단, 현장에서 참여하는 내·외국 관람객 등이 어울려 강강술래를 추게 된다. 한복을 입지 않은 시민들도 현장에서 한복을 대여해 입을 수 있는 ‘한복체험’ 코너도 마련된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청와대, 경복궁 등 수많은 명소가 자리한 종로가 곱고 단아한 멋을 뽐내는 전통한복 알리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2018 종로한복축제’ 관련 자세한 사항은 종로구청(http://www.jongno.go.kr) 및 종로문화재단 홈페이지(http://www.jfac.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축제기간 중 종로구 블로그(https://blog.naver.com/jongno0401),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welcomejongno) 등 SNS에 접속하면 실시간으로 김해출장샵 진행하는 축제 이벤트에 참여할 정읍출장샵 수 있다.

Tags: , , , ,